2019년 9월 17일 화요일 insura.net
로그인ID/PW찾기회원가입사이트맵
   
 
금융/증권     펀드     부동산/세무     생활/경제     판례/분쟁조정     건강&Life     뷰티&Life     자동차&Life     여행&Life
홈으로 머니·라이프 생활경제

글자크기 크게 작게  프린트    
   
진짜부자는 ‘연말정산’ 꼼꼼히 챙긴다
[2007-12-03 18:43:00]
 
연말정산 철이 다가왔다. 직장인 최고의 절세전략은 소득공제를 최대한 받아 과세표준을 낮추는 것이다. 연말정산 핵심 포인트는 공제 규정. 특히 올해는 달라진 규정이 많다. 신용카드와 의료비 공제 대상 확대, 아동교육비 공제 등이 조정됐다.

김모씨(40)와 이모씨(41)는 입사 동기로 지난해 나란히 차장으로 진급했다. 두 사람의 연봉은 똑같이 5500만원이었다. 올 초 김씨는 237만원의 세금을 돌려받아 새 차를 바꾸는데 보탰다. 하지만 이씨는 100만원에 가까운 세금을 더 내는 바람에 연초부터 허리띠를 졸라매야 했다. 두 사람의 차이는 간단한 데서 비롯됐다. 연말정산을 제대로 챙겼느냐에 따라 희비가 엇갈린 셈이다.

김씨가 무려 200만원 이상의 세금을 돌려받은 것은 꼼꼼한 사전 준비가 있었기 때문이다. 체크카드나 신용카드를 사용해 계획에 맞춘 소비를 생활화하고, 각종 금융상품에 가입할 때도 절세형 상품을 중심으로 포트폴리오를 구성했다. 반면 이씨는 주식형펀드와 금리가 높은 상호저축은행 상품을 주로 가입하다 보니 절세효과를 제대로 누릴 수 없었다.

이씨는 최근 은행 프라이빗뱅커(PB)와의 상담에서 금융상품 포트폴리오를 바꾸면 상당액의 소득세를 돌려받을 수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이씨는 각종 카드 영수증 등 소득공제 서류를 부지런히 챙기고, 비과세 혜택이 주어지는 연금저축과 보험상품에도 추가로 가입했다.
재테크 전문가들은 “소득공제는 미리미리 준비하면 얼마든지 절세가 가능한 합법적인 세(稅)테크지만 의외로 푼돈이라고 무시하는 경우가 많다”면서 “해마다 연말 정산의 기준이 바뀌는 만큼 새롭게 바뀐 세제에 맞춰 미리 준비해두면 보너스를 한번 더 받는 즐거움을 맛볼 수 있다”고 조언한다.


연말정산 준비, 어떻게?

연말 정산을 통해 세금을 최소화하려면 장기주택마련저축, 연금저축 등 절세형 금융상품을 잘 활용해야 한다.
연금저축은 ‘소득공제’와 ‘노후자금 확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는 상품이다. 연금저축에는 개인연금과 연금저축이 있다. 2000년 이전에 가입한 개인연금신탁·보험은 1년간 불입한 금액의 40%내에서 최고 71만원까지 공제된다.
2001년 이후 가입한 연금신탁·보험과 퇴직연금신탁은 1년간 불입액의 100% 내에서 최고 300만원까지 소득공제 혜택을 준다. 만약 이 두 가지 상품에 모두 가입해 있다면 최고 372만원까지 소득 공제 혜택을 얻을 수 있다.

장기주택마련저축은 소득공제와 함께 비과세 혜택이 주어진다. 이 상품에 가입한 근로자는 1년간 불입한 금액의 40% 내에서 최고 300만원까지 소득공제를 받을 수 있다. 또 7년 이상 최고 50년까지 이자소득에 대해서는 비과세 혜택도 주어지기 때문에 다른 상품보다 목돈 마련에 유리하다. 그래서 금융전문가들이 절세를 위해 가장 많이 추천한다.
장기주택저당차입금의 이자상환액 소득공제도 절세에 효과적인 항목으로 꼽힌다. 근로자가 국민주택을 구입하기위해 금융기관에서 본인 명의로 15년이상 장기주택대출을 받을 경우 대출이자의 100% 내에서 최고 1000만원까지 소득공제를 받을 수 있다. 일례로 연봉 3500만원인 근로자가 7000만원을 15년만기 5.5% 금리로 대출받았다면 최고 71만원의 세금을 돌려받는다.


바뀐 공제 어떤 게 있나

지난해부터 공제율이 15%로 바뀐 신용카드 공제 대상에 최초로 사용 전에 해당 금융기관 등에 기명 인증을 받은 기프트카드 등 무기명 선불카드가 포함된다.
올해부터 다자녀 추가공제제도가 신설됐다. 만 20세이하 자녀가 2명인 경우에는 50만원을 추가공제 받을 수 있고, 2명을 초과한 경우엔 1명당 100만원과 50만원을 합한 금액을 공제 받을 수 있다.
미용, 성형수술비, 보철, 임플란트, 라식수술비도 의료비 공제 대상이다. 하지만 의료비와 관련, 올해부턴 신용카드(현금영수증 포함)로 결제한 의료비에 대해 의료비 공제와 신용카드 공제를 중복해서는 받을 수 없다.

또 취학전 아동이 월 단위 주 1회 이상 교습을 받고 지출한 학원비(체육도장,수영장 등 체육시설 포함)도 공제 받을 수 있어 꼭 챙겨야 한다. 유치원, 보육시설(어린이집·놀이방), 취학전 자녀 학원비 및 초·중·고 교육비는 1인당 200만원(초·중·고생)∼700만원(대학생) 한도로 공제 받을 수 있다.
비과세소득을 제외한 총 급여가 2천500만원 이하인 사람은 본인 결혼비, 실제로 부양 중인 부모·자녀 등의 장례비나 혼인비 등은 실제 들어간 비용과 관계없이 각 사유당 연 100만원의 소득공제 혜택이 있다. 올해부터는 부모, 자녀 등의 연령제한 요건이 폐지됐다.


맞벌이와 중증환자들은 이렇게

맞벌이 부부는 부양가족공제를 받는 사람이 특별공제(의료비공제, 교육비공제, 신용카드공제 등)를 같이 받아야 한다. 가령, 남편이 자녀 부양가족공제를 받으면 자녀의료비, 자녀교육비, 자녀신용카드사용금액 등도 남편이 소득공제를 받는다. 통상 소득이 많은 사람이 공제받는 게 유리하다.

암 등 항시 치료를 요하는 중증환자는 장애인공제를 받을 수 있다. 본인 또는 연간소득금액이 100만원 이하인 부양가족 중 암, 중풍, 만성신부전증, 백혈병, 고엽제후유증 등 항시 치료를 요하는 중증환자가 있는 경우 병원이나 한의원 등 의료기관에 가서 장애인증명서를 발급 받아 제출하면 연령에 관계없이 부양가족공제 100만원 및 장애인공제 200만원을 공제 받을 수 있다.
의료비는 총 급여의 3%를 초과하는 범위 내에서 한도 제한 없이 공제를 받는다.


유은희기자 reh@insura.net

저작권은 보험일보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저작권 안내]


관련뉴스
[2010-11-09] "연금저축보험으로, 연말소득공제 받자"
[2009-01-30] "펀드 소득공제 민원속출"
[2008-07-24] "자동차보험료에 소득공제혜택"
[2008-02-28] 펀드수수료, "소득공제 대상서 제외"
[2007-11-21] 삼성생명, 소득공제 서비스
[2007-11-15] 동부화재, '연말정산용 보험료 납입증명서' 홈페이지서 직접 발급
[2007-07-13] 自保料, 100만원 한도 "별도 소득공제 추진"
[2006-10-23] 설계사들, '연말정산 稅테크'대행 밀착마케팅 나설때다

   이름 비밀번호
 

where to buy
led company where to buy led bulb online http://www.led-lights-online.com 2013-10-14
삭제

2013-05-26
삭제
mensho
This site has got a lot of extremely useful stuff on it. Thank you for sharing it with me! men shoe lifts http://www.deelsonheels.com/$2099_Dual_Air_Cushioned_Shoe_Lifts/p133745_317500.aspx 2013-04-09
삭제
mensho
Howdy, i read your blog occasionally and i own a similar one and i was just curious if you get a lot of spam feedback? If so how do you prevent it, any plugin or anything you can recommend? I get so much lately it’s driving me crazy so any support is ver 2013-04-09
삭제

2012-07-16
삭제

2010-11-10
삭제
연말정산
◐ 생~생 라'이'브 카:지:노 V V I P 82 C O M ◑ ★ 로또,경마보다 확률높은!!! 조작없는 '생'방'송'!! ★ 상위10% 취미 [성.인] 사이트의 절대 지존 ★ 바|카|라,블|랙|잭,식|보,룰|렛 각종 카|드|게|임 ★ 접속주소 ---> W W W . V V I P 8 2 . C O M 2010-10-25
삭제

2009-12-21
삭제

2009-11-18
삭제

2009-03-06
삭제
unblhq
yTnDKE <a href="http://daoeuedevlzp.com/">daoeuedevlzp</a>, [url=http://mwfmxfzqvogx.com/]mwfmxfzqvogx[/url], [link=http://ongwrdnouvog.com/]ongwrdnouvog[/link], http://rlrswcqypuot.com/ 2009-03-06
삭제

2009-02-06
삭제
mlinxp
sduwXD <a href="http://gtnngrjcmqnn.com/">gtnngrjcmqnn</a>, [url=http://jqwasepsiqxc.com/]jqwasepsiqxc[/url], [link=http://kehngouwhsdv.com/]kehngouwhsdv[/link], http://bhcrbbeddjiq.com/ 2009-02-06
삭제

2009-01-09
삭제

2008-12-09
삭제

푸르덴셜생명, 영업조직 휘청 "성장정체"
新계약 급락… 연이은 '조직확장 프로젝트' 실패 거듭, LP이직 속출 "이번엔 '초대졸 LP 선발' 도마위" [insura.net] 푸르덴셜생명이 한...
참여하기
[인기도서]
금융보험통신 구독신청
도서할인가 418,000원(8.3333333333333%▼)
스페셜리포트
또 다시 재발하는 癌, “‘두 번 보장’으로 치료비 걱정 뚝!”
한국인 사망원인 1위 암(癌). 암은 한번 걸리면, 재발 확률이 높기 때문에 의사로부터 완치 판정을 받아도 안심할 수 없다. 암이 다른 곳으로 전이...
HOT 이슈!
황혼 재혼, 사랑한다면“당당하게”
2000년대 초반 상영된 ‘죽어도 좋아’는 노인들의 뜨거운 성생활을 다룬 영화로 섹스는 젊은 청춘들의 전유물이 아니라는 노인들의 목소리를 대변했...



회사소개 | 공지사항 | PDF서비스 | 카드승인조회 | 개인정보보호정책 | 보험관련기관 | 광고/제휴안내 |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 사이트맵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62길 41 6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6-28-75384 | 발행인 : 서광식 | 편집인 : 서정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미숙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4128 | 등록일자 : 2016.08.08 | 고객센터 : T 02-749-4795(대표) |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