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1월 13일 수요일 insura.net
로그인ID/PW찾기회원가입사이트맵
   
 
금융/증권     펀드     부동산/세무     생활/경제     판례/분쟁조정     건강&Life     뷰티&Life     자동차&Life     여행&Life
홈으로 머니·라이프 금융/증권

글자크기 크게 작게  프린트    
   
금융위기 어디서 오는가…투자원칙부터 바로 잡아라
[2008-11-28 09:31:00]
 
“위기는 곧 Money!”
최근 시장의 불안은 저금리 유동성의 결과와 실적 중심주의가 만들어낸 비극이다. 미국 발 금융위기의 진앙은 서브프라임 모기지론의 부실에서 비롯된 것이었다. 하지만 이러한 부실 사태가 발생한 원인은 여러 복합적 요인들이 합쳐져 진행된 것. 근본적인 원인을 이해하고 향후 대처법을 알아보도록 한다.

구조적 요인은 저금리 유동성에 있었다


2000년대 들어 앨런 그린스펀이 이끄는 미국FRB는 금리인하를 통해 경기를 부양하고, 금융시장의 확대를 통해 미국의 경제를 이끌어 나갔다.
금리인하는 글로벌 시장에 유동성을 확대하게 되었고, 저금리 환경에서 많아진 돈은 부동산이나 주식시장으로 몰리는 현상이 발생하였다.

기업적 요인에서 보는 실적 중심주의


미국의 자유방임경제체제는 주주총회의 신임을 받아야 하고, 이를 위해서 당기 순이익을 높은 수준으로 유지하기 위해 CEO및 경영자로 하여금 당기 실적이 최선의 목표가 되도록 만들었다.
주식시장도 회사의 실적에 따라 주가가 움직였다. 그러다 보니 장기적인 성장 동력과 기본에 충실하기 보다는 ‘돈이 될 수 있는 것은 무엇이든 판다’라는 사상이 전 금융권에 확대되었다. 흡사 당장 힘을 증폭시키는 마약처럼 금융시장에서도 당장 이익이 되는 것에 집중하기 시작한 것이다.

인적요인에서 바라본 금융천재들의 무경험


현대적 포트폴리오 이론을 신뢰하고, 금속 공학으로 무장된 엘리트인 하버드, 예일 등 미국의 천재들 중 상당수가 많은 급여를 원해 금융기관, 특히 투자은행으로 진출하였다.
이들이 보는 시각은 합리적인 분산을 통해 시장의 위험을 제로로 만들 수 있다는 것이다. 그래서 구조화 채권, 파생상품 펀드, ELS, WARANT증권, CDS(신용부도 스와프) 등을 통해 위험을 최대한 줄일 수 있도록 설계 하였다.

그러나 여기서 중요한 문제가 발생한다. 과거 10년 동안 한 번도 부도사태가 없었다는 강한 신뢰의 데이터를 토대로 그들은 나름대로의 논리를 만들어 냈는데 이것이 바로 통계의 신봉인 것이다.
게다가 자신이 만든 상품이 어떤 경로를 거쳐 눈덩이처럼 레버리지가 붙어 나는 지도 알 수 없는 사태가 발생했는데 투자하고 있는 상품에 잠재된 폭발력을 간과했다.

투자자가 깨달아야 할 중요 요인… 리스크&분산투자


1)전통적인 투자 방법과 전통적인 상품은 통제가 가능하며, 리스크를 관리할 수 있다
전통적인 상품이란 주식형 펀드, 주식 자체, 채권형 펀드, 채권 자체에 투자하는 상품으로써 큰 수익을 가져다주지 않지만 자산 자체의 가치를 판단하고 언제든지 투자 자금을 회수하거나 추가 투자를 할 수 있다. 또한, 환매 자체를 못하게 만든 상품이나 이해하지 못할 정도로 복잡한 상품은 더욱 리스크가 큰 상품이다.

2)분산투자의 원칙을 지키는 것이 중요하다
아무리 높은 수익을 주더라도 한곳에 투자하는 것은 위험성이 그만큼 높아진다. 분산투자야 말로 투자의 가장 기본적인 원칙인 것이다.
하지만 과거의 경험에도 불구하고 투자자는 높은 수익의 상품을 따라다닌다. 설령 주식에 투자하고 있더라도 전통적인 주식형 펀드인 미국 소형 성장주, 아시아 주식형 펀드, 라틴 아메리카 펀드, 글로벌 자산배분 펀드 등에 분산투자하였다면 큰 손실이 발생하지 않았을 것이다.

향후 시장상황과 투자자가 할 일


1)지금이라도 분산하라
지금 당장 눈앞에 손해가 발생하였더라도 분산투자를 해야한다. 지나간 버스는 결국 다시 오게 되어있다. 원래의 투자 스타일대로 예금과 펀드, 주식등에 골고루 분산투자 해야한다.

2)전세계를 대상으로 투자하라
환율의 흐름에 따라 자산을 국내에만 국한하지 말아야 한다. 따라서 유로화ㆍ달러화에 투자하는 펀드 등을 일부 편입함으로써 위험을 줄일 수 있다. 이머징 마켓과 글로벌 펀드 등에 대한 투자 분산이 필요한 시점이다.

3)장기적 관점에서 투자하라

<투자자가 할 일>
●투자를 멈추지 말라.
●단기 목돈 투자는 자제하라.
●좀더 장기적인 관점에서 투자를 실시하라.
●예금과 같은 안전자산과 투자자산을 균형있게 분할하고 안정적인 장기 수익을 얻을 수 있는 전통적인 투자를 실시하라.단기적 수익을 본다면 지금은 투자시점이 아니지만 3년간을 투자기간으로 그 후 5년 이상을 수익실현의 기간으로 생각한다면 지금의 분할 투자는 좋은 기회로 다가올 것이다.

<투자자가 배워야 할 교훈>
●쉽게 아는 곳에 투자하라.
●전통적인 투자방법에 자산의 상당부분을 투자하라.
●분산투자 원칙을 지키는 투자를 하라.
●흔들리지 말라.


유제원기자

저작권은 보험일보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저작권 안내]


관련뉴스
[2010-02-08] 고수익 보험상품 투자유도, "24억 편취"
[2009-11-09] ING생명, '투자유치' 산업포장 수상
[2009-09-29] 생보사 해외점포 8곳, 상반기 적자전환
[2009-08-31] 생보업계 1분기 "어닝서프라이즈"
[2009-08-10] A+에셋, "고객대상 세미나"
[2009-08-07] 손보업종, 이익성장률 15% 상회… "투자적기"
[2009-06-15] 생보사들, 손익악화·자본이익률 급감 "대책시급"
[2009-05-14] 삼성생명 부자고객들, "투자심리 개선됐다"
[2009-04-21] 금융위기 여파… "생보 MDRT 달성자 감소"

   이름 비밀번호
 

shoeli
Nice post. I learn one thing on completely different blogs everyday. It’s going to all the time be stimulating to read content from other writers and follow a little bit something from their blog. shoe lifts for men http://www.deelsonheels.com 2013-04-08
삭제

2013-01-08
삭제
nilidn
dnQuSg <a href="http://alwuzrdhjuap.com/">alwuzrdhjuap</a> 2013-01-08
삭제

2013-01-08
삭제

2013-01-07
삭제
opmaao
BwoxKz <a href="http://spjxpxcyzqzh.com/">spjxpxcyzqzh</a> 2013-01-07
삭제

2013-01-06
삭제
Nenita
AFAICT you've covered all the bases with this aneswr! 2013-01-06
삭제

2011-01-08
삭제

2010-07-01
삭제

2009-12-21
삭제

2009-11-18
삭제
sxkxvv
yyMAs8 <a href="http://gzmfkavlxfgm.com/">gzmfkavlxfgm</a>, [url=http://wiavkegaihhn.com/]wiavkegaihhn[/url], [link=http://hbadspztfulm.com/]hbadspztfulm[/link], http://vgogdiqcixtx.com/ 2009-03-06
삭제

2009-02-06
삭제
mxhcux
U9r3WG <a href="http://zlmgadiegwuw.com/">zlmgadiegwuw</a>, [url=http://tdhhlittrtsi.com/]tdhhlittrtsi[/url], [link=http://xkoutprhcbmv.com/]xkoutprhcbmv[/link], http://vflpygbnjaix.com/ 2009-02-06
삭제

2009-01-09
삭제

푸르덴셜생명, 영업조직 휘청 "성장정체"
新계약 급락… 연이은 '조직확장 프로젝트' 실패 거듭, LP이직 속출 "이번엔 '초대졸 LP 선발' 도마위" [insura.net] 푸르덴셜생명이 한...
참여하기
[인기도서]
금융보험통신 구독신청
도서할인가 418,000원(8.3333333333333%▼)
스페셜리포트
또 다시 재발하는 癌, “‘두 번 보장’으로 치료비 걱정 뚝!”
한국인 사망원인 1위 암(癌). 암은 한번 걸리면, 재발 확률이 높기 때문에 의사로부터 완치 판정을 받아도 안심할 수 없다. 암이 다른 곳으로 전이...
HOT 이슈!
황혼 재혼, 사랑한다면“당당하게”
2000년대 초반 상영된 ‘죽어도 좋아’는 노인들의 뜨거운 성생활을 다룬 영화로 섹스는 젊은 청춘들의 전유물이 아니라는 노인들의 목소리를 대변했...



회사소개 | 공지사항 | PDF서비스 | 카드승인조회 | 개인정보보호정책 | 보험관련기관 | 광고/제휴안내 |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 사이트맵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62길 41 6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6-28-75384 | 발행인 : 서광식 | 편집인 : 서정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미숙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4128 | 등록일자 : 2016.08.08 | 고객센터 : T 02-749-4795(대표) |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